모바일 버전으로 보기 ▶
광고
교계뉴스문화/교육국제/NGO/언론파워인터뷰생활/건강오피니언연재정치/경제/사회한 줄 뉴스
전체기사보기
편집  2020.06.07 [19:04]
예장합동 김종준 총회장, 빛과진리교회 사태 사과문 발표
“하루 속히 진상이 규명되고 적법하게 처리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
 
김철영

  

예장합동 총회장 김종준 목사(꽃동산교회)13일 엽기적 신앙훈련으로 큰 충격을 주고 있는 빛과진리교회(예장합동 평양노회 소속) 사태와 관련 빛과진리교회 사태와 관련하여 공교단의 교단장으로서 심심한 사과의 말씀을 드리며, 하루 속히 진상이 규명되고 적법하게 처리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비신앙적, 비인격적 신앙훈련으로 큰 충격을 주고 있는 빛과진리교회(김명진 목사)     ©뉴스파워

 

 

김 총회장은 성명서에서 최근 본 교단 소속 빛과진리교회와 관련한 일련의 언론보도들을 접하면서 총회장으로서 당혹감과 죄송함을 감출 수 없다.”언론보도들이 일부 과장된 면도 없지 않으나, 사회적으로 큰 물의가 되고 있는 점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또한 우리 교회법상 교회와 목회자에 대한 행정권과 사법권은 소속 노회에 있기에 해당 노회에 조속한 사실 확인과 처리를 지시하였고, 해당 노회 역시 발 빠르게 대처하고 있다.”고 밝히고 이번 기회를 통해 우리 교단이 교회의 거룩성과 신뢰를 회복하고, 나눔, 평화, 통일에 기여하는 공교단으로 다시 세워지도록 지속적인 기도와 질책을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예장합동 총회장 김종준 목사     ©뉴스파워 자료사진

다음은 성명서 전문.

- 빛과진리교회 사태 관련

 

 

본 장로교회는 1901년 공의회가 조직되고 1912년 총회가 조직된 이후 지금까지 한국교회의 성장을 주도하는 중심세력으로서 책임과 역할을 다하여 왔습니다. 현재 는 명실상부한 세계 최대의 장로교단이자 한국교회 최대의 공교단으로서, 칼빈주의에 입각한 개혁파 신학(Reformed Theology)을 근본 신앙으로 하고, 장로교 헌법의 정치원리 아래에서 교회의 전통과 권위 및 질서를 지켜오고 있습니다.

 

물론 한국장로교가 한국이라는 사회적 역사적 상황 속에서 교회로서의 사명을 다하여 왔는가라는 문제를 제기할 때 항상 긍정적인 면만 있었던 것은 아닙니다. 하지만 120여 년이란 짧은 선교역사 가운데 한국사회 속에서 장족의 발전을 이룩한 것은 하나님의 은혜인 동시에, 우리 교단이 가진 교리적 순수성과, 민족과 사회를 선도하는 공적 역할들 때문임도 부인할 수 없습니다. 이는 대사회적 봉사와 섬김, 통일한국을 위해 지속해온 여러 대북 민간지원들, 특별히 이번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본 교단의 적극적 대처와 협력의 모습을 통해서도 잘 드러납니다.

 

그러나 최근 본 교단 소속 빛과진리교회와 관련한 일련의 언론보도들을 접하면서 총회장으로서 당혹감과 죄송함을 감출 수 없습니다. 언론보도들이 일부 과장된 면도 없지 않으나, 사회적으로 큰 물의가 되고 있는 점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합니다. 우리 교회법상 교회와 목회자에 대한 행정권과 사법권은 소속 노회에 있기에 해당 노회에 조속한 사실 확인과 처리를 지시하였고, 해당 노회 역시 발 빠르게 대처하고 있습니다.

 

물이 고이면 썩듯, 교회를 포함하여 사람이 모이는 모든 조직도 시간이 지나고 비대해지면 부패하기 나름입니다. 우리 신앙과 삶의 유일한 기준이 되는 성경으로 계속 돌아가는 개혁이 요구되는 이유이고, 기독교 역사 속에서 종교개혁이 반복되는 이유이기도 합니다. 다시 한 번 빛과진리교회 사태와 관련하여 공교단의 교단장으로서 심심한 사과의 말씀을 드리며, 하루 속히 진상이 규명되고 적법하게 처리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습니다. 이번 기회를 통해 우리 교단이 교회의 거룩성과 신뢰를 회복하고, 나눔, 평화, 통일에 기여하는 공교단으로 다시 세워지도록 지속적인 기도와 질책을 부탁드립니다.

 

202057

대한예수교장로회총회(합동)

총회장 김종준 목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구글+
기사입력: 2020/05/12 [12:42]  최종편집: ⓒ newspower
 
관련기사목록
[예장합동] 예장합동, 제57회 전국목사장로기도회 예정대로 개최 김철영 2020/06/04/
[예장합동] 예장합동 총회총무후보 김정호•고영기 확정 김철영 2020/06/03/
[예장합동] 예장합동 제105회 부총회장은 누구? 김철영 2020/05/28/
[예장합동] 예장합동 김종준 총회장, 빛과진리교회 사태 사과문 발표 김철영 2020/05/12/
[예장합동] 예장합동 평양노회, 18일 십자수기도원에서 임시회 개최 김철영 2020/05/11/
[예장합동] 예장합동 초대 사무총장에 이은철 목사 김철영 2020/05/11/
[예장합동] “예장합동 목포서노회, 부목사 총대권 제한은 불법” 김철영 2020/05/11/
[예장합동] 예장합동 목포서노회, 부목사 총대권 문제로 갈등 김철영 2020/05/04/
[예장합동] 최우식 목사, 예장합동 총무선거 불출마 김철영 2020/04/18/
[예장합동] 예장합동, 총회총무 누가 출마할까? 김철영 2020/03/24/
[예장합동] 교회자립개발원, 미자립교회 월세지원 김철영 2020/03/22/
[예장합동] 호남협•새에덴교회, 임대교회 월세 지원 김현성 2020/03/16/
[예장합동] “코로나바이러스, 담대한 대응 필요” 김철영 2020/02/10/
[예장합동] 국제개발대학원, 제1회 학위 수여식 김철영 2019/12/03/
[예장합동] 예장합동, 교계 리더십 발휘한다 김철영 2019/11/25/
[예장합동] 처음으로 자리한 제104회 예장합동·통합 총회 임원 김철영 2019/11/04/
[예장합동] 제104회 예장합동·통합 임원, 첫 상견례 김철영 2019/11/04/
[예장합동] 예장합동 총회실행위 “총신대 전 재단이사들 소 취하라” 결의 김철영 2019/10/29/
[예장합동] 예장합동 제104회 특별위원 구성 완료 김철영 2019/10/28/
[예장합동] 예장합동 전국목장기도회, 5월 11-13일 김철영 2019/10/21/
뉴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후원 및 광고 만드는사람들기사제보기사검색
서울 종로구 김상옥로 17(연지동 대호빌딩136-5) 본관 107호 TEL 02-391-4945~6| FAX 02-391-4947,
Copyright2003-2018뉴스파워. all right reserved. mail to newspower@newspower.co.kr 등록번호 서울 아 00122 등록일 2005.11.11 발행 및 편집인 김철영. 청소년보호책임자:김현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