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버전으로 보기 ▶
광고
광고
교계뉴스문화/교육국제/NGO/언론파워인터뷰생활/건강오피니언연재정치/경제/사회한 줄 뉴스
전체기사보기
편집  2019.11.17 [22:02]
여순사건시민추진위, 기독교 등 추모행사
10월 19일 이순신 광장서 합동추념식, 여기총 참여.. 문화예술제 진행
 
곽종철

 

▲ 사진은 여순사건 70주기 추모식     © 뉴스파워 자료


홍보물 제작
배포, 추진위유족시민사회 국회 방문특별법 제정 총력

 

여순사건시민추진위가 내달 19일 열리는 여순사건 71주기 추모행사 준비로 분주한 모습이다.

 

시민추진위는 올해 추모행사로 합동추념식과 문화예술제를 계획하고 있다고 23일 밝혔다.

 

합동추념식은 1019일 이순신광장에서 여수시장과 지역 정치인, 여순사건 유족회원, 사회단체 등 500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다.

 

오전 10시 여수기독교단체총연합회 등 종교단체 추모행사를 시작으로 추모사, 헌화와 분향 등이 이어질 예정이다.

 

추진위는 헌화와 분향 시간에 유족회 등에서 제출한 민간인, 경찰, 군인의 이름을 영상화면에 띄워 희생자를 위로한다.

 

추념식 본행사가 시작하는 오전 11시 여수시 전역에 민방위 묵념 사이렌이 1분간 울릴 수 있도록 행정안전부 및 전라남도와 협의 중이다.

 

특히 작년 추념식에 함께하지 못한 순직 경찰 유족이 이번 행사에 참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

 

이날 저녁 7시 이순신광장 합동추념식 무대에서는 화해와 평화의 바람이라는 주제로 문화예술제가 개최된다.

 

타악그룹의 화해의 북소리와 지역 아이들의 플루트 연주, 밴드 공연 등이 관람객에게 화합과 상생의 울림을 선사할 예정이다.

 

여순사건시민추진위 김병호 위원장은 여순사건 특별법 제정의 선결과제는 지난 70여 년간 지속되어온 반목과 갈등의 해소다면서 앞으로 범시민운동을 전개해 상생과 화합 분위기를 조성하고 여수시민의 저력을 이끌어 낼 계획이다고 말했다.

 

여순사건시민추진위는 9월 말 여순사건 특별법 제정을 촉구하는 홍보물을 제작해 전라남도 내 시군과 교육지원청 등에 배부할 계획이다.

10
21일에는 시민추진위, 유족, 시민사회 등이 국회를 방문해 특별법 제정을 촉구할 예정이다.

 

여순사건 특별법은 16, 18, 19대 국회에 이어 20대 국회에도 5개 법률안이 발의됐다. 하지만 지난 626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법안심사소위원회로 회부된 후 진전이 없는 상황이다



뉴스파워 전남본부장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구글+
기사입력: 2019/09/24 [14:30]  최종편집: ⓒ newspower
 
관련기사목록
[#여기총 #여수기독교단체총연합회 #여순사건시민추진위 #기독교 #추모행사] 여순사건시민추진위, 기독교 등 추모행사 곽종철 2019/09/24/
뉴스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후원 및 광고 만드는사람들기사제보기사검색
서울 종로구 김상옥로 17(연지동 대호빌딩136-5) 본관 107호 TEL 02-391-4945~6| FAX 02-391-4947,
Copyright2003-2018뉴스파워. all right reserved. mail to newspower@newspower.co.kr 등록번호 서울 아 00122 등록일 2005.11.11 발행 및 편집인 김철영. 청소년보호책임자:김현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