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NGO/언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배우 김히어라 월경빈곤 아이들을 위해 직접 면생리대 제작에 나서
완성된 면생리대는 월경빈곤을 겪는 아프리카 여아들에게 전달 예정
 
김다은   기사입력  2023/07/15 [07:24]

 

배우 김히어라가 월경빈곤을 겪고 있는 개발도상국 여아들을 위해 선한 영향력을 발휘했다.

 

국제구호개발 NGO 월드비전(회장 조명환)은 배우 김히어라가 ‘2023 베이직 포 걸스(이하 베이직 포 걸스)’ 캠페인에 동참했다고 지난 14일 밝혔다.

▲ 국제구호개발 NGO 월드비전(회장 조명환)은 배우 김히어라가 ‘2023 베이직 포 걸스(이하 베이직 포 걸스)’ 캠페인에 동참했다고 지난 14일 밝혔다.  © 월드비전

 

 

베이직 포 걸스 캠페인은 아프리카 지역 여아들이 월경과 관련해 겪는 어려움에 공감하고 기본적인 인권을 지켜주기 위해 기획됐다. 참가자들이 직접 면생리대를 만들어 개발도상국 여아들에게 전달하는 참여형 캠페인으로, 올 상반기동안 총 4,856명이 참여했다.

 

특히 이번 캠페인에는 배우 김히어라가 동참해 눈길을 끈다. 매 작품마다 강렬한 연기변신으로 주목받고 있는 김히어라는 극중 캐릭터로 선보여 온 모습과는 정반대로 편안하고 수수한 모습으로 아이들과 하나가 되어 캠페인 알리기에 열심인 모습을 보였다. 지난 5월 이화여자외국어고등학교를 방문해 학생들과 함께 면생리대를 만들며 개발도상국 여아들이 처한 어려움을 간접적으로 경험한 것. 김히어라는 지구 반대편 아이들의 어려움에 공감하고 나눔 실천에 적극적으로 나서며, 여아인권에 대한 중요성을 강조했다.

 

배우 김히어라는 어려움을 겪고 있는 여아들을 위해 직접 면 생리대를 만들고 도움을 전할 수 있어 뿌듯했다이번 베이직 포 걸스 캠페인 참여를 계기로 여성의 교육기회 박탈 등 아직도 전 세계에 남아있는 잘못된 관습 및 성차별 문제에 지속적인 관심을 가지고 목소리를 내는 배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조명환 월드비전 회장은 개발도상국 여아들의 고통과 어려움을 알리기 위해 함께해준 전국의 캠페인 참여자들과 김히어라 배우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앞으로도 월드비전은 전 세계 여아권리침해 이슈를 알리고, 능동적으로 여아권리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활동을 지속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월드비전은 2015년부터 가난과 문화적 관습으로 인해 월경빈곤, 조혼, 원치 않는 임신 등 기본적인 권리조차 누리지 못하는 여아들의 권리 보장을 위해 베이직 포 걸스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해당 캠페인 참가 희망자는 월드비전 홈페이지를 통해 ‘DIY 키트를 신청하면 된다. 참여자들이 직접 면생리대를 만들 수 있는 DIY 키트는 흡수·방수패드··바늘·퀵가이드·후기엽서 등으로 구성됐다. 월드비전으로 전달된 완성된 면생리대는 검수 후 아프리카 사업장에 전달된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3/07/15 [07:24]   ⓒ newspower
 
월드비전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